잡담새 글

조선 남성 심사는 이상하외다

tfCfa명 읽음2개 덧글

조선 남성 심사는 이상하외다.

자기는 정조관념이 없으면서 처에게나 일반 여성에게 정조를 요구하고
또 남의 정조를 빼앗으려고 합니다.
(중략)
조선남성들 보시오.
조선의 남성이란 인간들은 참으로 이상하고, 잘나건 못나건 간에
그네들은 적실, 후실에 몇 집 살림을 하면서도 여성에게는 정조를 요구하고 있구려.
하지만, 여자도 사람이외다!
한순간 분출하는 감정에 흩뜨려지기도 하고 실수도 하는 그런 사람이외다.
남편의 아내가 되기 전에, 내 자식의 어미이기 전에 첫째로 나는 사람인 것이오.
내가 만일 당신네 같은 남성이었다면 오히려 호탕한 성품으로 여겨졌을 거외다.
조선의 남성들아, 그대들은 인형을 원하는가, 늙지도 않고 화내지도 않고
당신들이 원할 때만 안아주어도 항상 방긋방긋 웃기만 하는 인형 말이오.
나는 그대들의 노리개를 거부하오.
내 몸이 불꽃으로 타올라 한 줌 재가 될지언정
언젠가 먼 훗날 나의 피와 외침이 이 땅에 뿌려져
우리 후손 여성들은 좀 더 인간다운 삶을 살면서 내 이름을 기억할 것이라.

「이혼고백서」 중에서 

 

 


읽으면서 안타까운 마음이 밀려오네요.

나혜석님의 바람에도 여성의 인간다운 삶은 아직 요원해 보입니다.

http://ilwar.com/free/253753
이거 네이버 메인에 소개됐을때 댓글에 나혜석 바람 정당화하는 거라고 나도 여자지만 어쩌고 난리난리 났었는데 다 남자같았다농. 그 때도 성별통계가 있었으면 볼 만 했을 텐데. 가슴을 누르는 조선 남자들의 꼬인 심사.
운영 후원하기